페이지상단으로이동

구글 스타트업 캠퍼스, 50여명의 예비 부모 창업가와 함께하는 ‘엄마를 위한 캠퍼스’ 5기 진행

    • 입력 2019-10-31 21:12
    • |
    • 수정 2019-10-31 21:12

5기 맞은 부모 창업 지원 프로그램… 역대 최다 참가 신청 기록
최종 선정된 50여명과 프로그램 시작 알리는 웰컴데이 개최, 이전 졸업사와 네트워킹 시간 가져
약 한달 동안 엄마를 위한 캠퍼스 졸업생·투자자·구글 직원 등이 함께 창업 아이디어 구체화·마케팅 등 실제 창업에 도움되는 지식과 노하우 공유

서울--(유학타임즈) 구글이 만든 창업가 공간 구글 스타트업 캠퍼스가 30일 부모 창업가를 위한 지원 프로그램 ‘엄마를 위한 캠퍼스(Campus for Moms)’ 5기 시작을 알렸다.

‘엄마를 위한 캠퍼스’는 육아로 창업의 꿈을 미루고 있었던 엄마, 아빠들이 스타트업 커뮤니티와 교류하고 창업 역량을 기를 수 있도록 지원하는 것을 목표로 하는 구글 스타트업 캠퍼스의 대표 프로그램이다. 9월 중순부터 약 2주 동안 진행된 5기 참가 모집에 역대 최다 지원자가 프로그램 참여를 신청하며 프로그램의 성공적인 출발을 알렸다.

구글 스타트업 캠퍼스는 30일 최종 선정된 약 50명의 예비 부모 창업가들과 함께 약 한 달 간의 프로그램 여정을 시작하는 웰켐데이를 개최했다. 한상협 구글 스타트업 캠퍼스 한국 총괄의 환영 인사로 시작해 AI 기술을 바탕으로 중소기업을 위한 온라인 광고 마케팅 서비스를 제공하는 스타트업 ‘아드리엘’ 엄수원 대표의 기조 연설이 차례로 진행됐다. 오후에는 지난 엄마를 위한 캠퍼스 졸업자 중 국내 최초 육아상담 스타트업 ‘그로잉맘’을 창업한 이다랑 대표와 육아맘을 위한 맞춤형 먹거리 배송 서비스를 국내에 선보인 ‘맘마레시피’의 김봉근 대표가 자리해 5기 참가자들의 꿈과 열정을 응원하고 비즈니스 노하우를 공유하는 시간을 가졌다.

한상협 구글 스타트업 캠퍼스 한국 총괄은 “오늘 이 자리를 통해 예비 부모 창업가들의 뜨거운 열정과 도전 정신을 체감할 수 있었다”며 “구글 스타트업 캠퍼스는 구글 네트워크와 제품 그리고 우수 사례를 기반으로 이들이 탄탄한 창업의 발판을 마련할 수 있도록 돕는 든든한 조력자가 되겠다”고 말했다.

한편 엄마를 위한 캠퍼스는 웰컴데이를 시작으로 앞으로 약 한 달간 창업 아이디어를 검토하고 구체화하여 비즈니스 모델을 만드는 ‘Build Your Business’ 워크샵을 비롯해 구글 직원들과 스타트업 업계의 전문가들이 비즈니스 성장을 위한 다양하고 실질적인 팁들을 제공하는 ‘Grow Your Business’ 세션으로 구성되어 진행된다. 실제 투자자로 구성된 전문가 그룹 앞에서 사업 내용을 발표하고 피드백을 받는 ‘피칭데이’에 이어 11월 27일에는 프로그램 참가자들의 경험을 나누는 졸업식으로 프로그램의 마지막을 장식할 예정이다.

댓글 [ 0 ]
댓글 서비스는 로그인 이후 사용가능합니다.
댓글등록
취소
  • 최신순
닫기